2024.06.10 (월)

  • 맑음동두천 27.7℃
  • 맑음강릉 29.5℃
  • 맑음서울 28.6℃
  • 맑음대전 29.1℃
  • 맑음대구 32.4℃
  • 맑음울산 26.3℃
  • 맑음광주 29.1℃
  • 박무부산 22.1℃
  • 맑음고창 29.0℃
  • 맑음제주 26.6℃
  • 맑음강화 22.3℃
  • 맑음보은 28.3℃
  • 맑음금산 28.3℃
  • 맑음강진군 28.7℃
  • 구름조금경주시 31.1℃
  • 맑음거제 24.3℃
기상청 제공
검색창 열기

김영환 충북도지사, 한화진 환경부 장관 만나 괴산댐 현장 안전점검

우기 전 괴산댐 월류 방지대책 점검 및 달천 강변저류지 조성 건의

 

전국통합뉴스 최상호 기자 | 김영환 지사는 29일 괴산댐에서 한화진 환경부장관을 만나 괴산댐 홍수 대응 개선 상황을 점검하고, 달천 강변저류지 조성을 건의했다.

 

괴산댐 월류 방지 대책은 홍수기 133m인 제한 수위를 130m로 3m하향 운영하고, 호우특보 시에는 128.65m로 운영 수위를 조정한다. 여기에 119.65m 지점에 있는 점검 터널을 개방할 경우 운영 수위를 더 낮출 수 있어 홍수조절용량을 추가 확보할 수 있다.

 

또한, 장기대책으로 홍수 시 유량을 일시적으로 저류하고 댐 홍수량을 경감하여 괴산댐 월류 방지 및 달천수위 저감할 수 있도록 달천 상류 저지대에 저류지를 조성하는 방안을 환경부장관에게 건의했다.

 

이어 달천 수해복구 현장을 방문하여 복구 진척 상황을 점검하고 우기 전에 복구가 완료될 수 있도록 해달라고 관계자들에게 당부했다.

 

김영환 지사는 “괴산댐 홍수 대응 대책을 꼼꼼하게 추진하여 도민의 생명과 재산을 지킬 것”이라며, “강변저류지 조성 등 장기대책 추진을 위해서는 환경부 장관의 전폭적인 지지가 필요하다”라고 환경부의 적극적인 지원과 협조를 요청했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