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02 (일)

  • 구름조금동두천 19.1℃
  • 흐림강릉 15.5℃
  • 맑음서울 19.3℃
  • 맑음대전 17.9℃
  • 구름조금대구 17.7℃
  • 흐림울산 17.0℃
  • 맑음광주 16.9℃
  • 맑음부산 18.1℃
  • 흐림고창 17.4℃
  • 구름조금제주 18.1℃
  • 맑음강화 17.9℃
  • 맑음보은 16.3℃
  • 맑음금산 16.7℃
  • 맑음강진군 17.8℃
  • 흐림경주시 17.5℃
  • 구름많음거제 18.7℃
기상청 제공
검색창 열기

충북도, 신경림 詩人 별세 애도

충북 출신 시단(詩壇)의 거목 故 신경림 시인 별세에 깊은 애도 표하다

 

전국통합뉴스 최상호 기자 | 詩人인 김영환 지사가 ‘농무’로 1970년대 한국민중문학의 새 지평을 연 故 신경림 시인의 별세에 깊은 애도와 조의의 뜻을 밝혔다.

 

김영환 지사는 “충주 지역이 낳은 민중 詩의 거목 故 신경림 시인의 별세를 마음속 깊이 애도하고 조의를 표한다”며 “시인은 70~80년대 우리 시단에서 민중 시의 새로운 장을 연 원로시인으로 평소 존경하고 시를 통해 많은 가르침을 받았다”고 애도와 함께 깊은 존경의 뜻을 표했다.

 

또, 김 지사는 “충청북도는 故 신경림 시인의 문학적 성과를 계승하고 시를 통해 충주와 충북을 널리 알린 고인의 숭고한 뜻을 기리는 한편 영원히 故 신경림 시인을 기억하겠다”라고 덧붙였다.

 

故 신경림 시인은 1936년 충주시 노은면 출신으로 충주고등학교와 동국대학교 영문과를 졸업했으며 1970~80년대 군부독재에 맞서 문단의 자유 실천운동과 민주화운동에도 부단히 참여해왔다.

 

아울러, 한국민족예술인총연합 상임의장, 민족문학작가회의 이사장 등을 역임하며 여러 단체에서 중요한 역할을 했고, 1980년에는 김대중 내란음모 조작 사건에 휘말려 구속되기도 했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