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10 (월)

  • 맑음동두천 27.4℃
  • 맑음강릉 29.9℃
  • 맑음서울 28.3℃
  • 맑음대전 28.2℃
  • 맑음대구 28.8℃
  • 구름조금울산 29.6℃
  • 구름조금광주 28.4℃
  • 박무부산 25.5℃
  • 맑음고창 30.5℃
  • 구름조금제주 27.7℃
  • 맑음강화 25.9℃
  • 맑음보은 26.8℃
  • 맑음금산 28.6℃
  • 맑음강진군 28.1℃
  • 맑음경주시 31.1℃
  • 구름많음거제 25.3℃
기상청 제공
검색창 열기

문화체육관광부, 한국계 인사 최초 도서 부문 퓰리처상 수상한 우일연 작가에게 축전

유인촌 장관, “역사와 인간에 대한 독창적 해석과 탁월한 문장력으로 독자 공감 이끌어”

 

전국통합뉴스 진홍식 기자 | 문화체육관광부 유인촌 장관은 5월 9일, 「주인 노예 남편 아내」로 2024년, 한국계 최초 도서 부문 퓰리처상을 수상한 우일연 작가에게 축전을 보내 축하와 격려의 뜻을 전했다.

 

유인촌 장관은 “우일연 작가는 역사와 인간에 대한 독창적인 해석과 탁월할 문장력을 선보이며 수많은 독자들의 공감을 이끌어냈다.”라며 “끊임없는 고뇌와 열정으로 빚어낸 값진 결실에 뜨거운 박수를 보낸다.”라고 축하했다.

 

아울러 “우일연 작가가 앞으로도 시대를 통찰하는 날카로운 시선과 문장으로 오래 사랑받는 작가가 되기를 대한민국 국민들과 함께 응원하겠다.”라고 격려했다.

 

퓰리처상은 전미도서비평가협회상, 전미도서상 등과 함께 미국을 대표하는 문학상이다. 우일연 작가는 미국 국적의 한인 2세로, 2010년 「위대한 이혼」으로 문단의 호평을 받았으며, 이번 퓰리처상 수상으로 다시 한번 그 작품성을 인정받았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