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23 (화)

  • 흐림동두천 26.3℃
  • 흐림강릉 30.7℃
  • 서울 26.3℃
  • 대전 27.4℃
  • 흐림대구 31.7℃
  • 구름많음울산 32.1℃
  • 흐림광주 30.2℃
  • 구름많음부산 29.9℃
  • 흐림고창 30.5℃
  • 구름많음제주 32.0℃
  • 흐림강화 25.9℃
  • 흐림보은 26.8℃
  • 흐림금산 28.4℃
  • 구름많음강진군 31.2℃
  • 흐림경주시 33.1℃
  • 흐림거제 28.0℃
기상청 제공
검색창 열기

사회·시사

6·25전쟁 영웅 백선엽 장군, 4주기 추모식 행사 가져

대한민국육군협회 대전세종지부 주관 유가족과 4주기 추모식 행사 실시
조국수호와 굳건한 한미동맹을 위해 평생을 헌신한 백선엽 장군의 정신과 안보의식 고취

 

전국통합뉴스  기자 | 대한민국육군협회 대전세종지부(지부장 이기홍)는 절체절명의 위기에서 대한민국의 자유와 평화를 지켜낸 6·25전쟁 영웅 故 백선엽 장군의 4주기 추모행사를 10일 국립대전현충원에서 아내 노인숙 여사(99세)와 가족이 참석한 가운데 추모식을 가졌다.

 

조국수호와 굳건한 한미동맹을 위해 평생을 헌신한 백선엽 장군의 정신을 기리고 안보의식을 고취하기 위해 마련된 이번 행사는 대한민국육군협회 대전세종지부 주관으로 지부 임원들과 유가족이 참석한 가운데 국민의례, 약력소개, 추념사, 다부동전투 전투사 소개, 결의문 낭독, 유가족 감사말씀(장남 백남혁 대표), 추모연주 등의 순서로 진행됐다. 

 

 이기홍 대한민국육군협회대전세종지부장은 추념사에서 “오늘날 자유대한민국이 있게 된 것은 백선엽 장군을 비롯한 호국영령과 6·25전쟁 시 참전용사들이 있었기에 가능했다”라며 “창군의 주역이신 장군님께서는 진정한 군인이셨고 백척간두의 위기에서 조국을 구한 최고의 전쟁영웅“이라고 소개했다.

 

그러면서 “이제는 저희가 장군님의 뜻을 이어서 더욱 자유롭고 번영할 대한민국의 미래를 위해 헌신하겠다"라며 "자유대한민국의 평화를 굳건히 지키는데 초석이 되겠다”라고 다짐했다.

 

 

백선엽 장군의 장남 백남혁 대표는 “아버지는 생전에 최초 4성 장군의 명예나 훈장 등은 자신의 것이 아니라 대한민국의 자유와 평화를 지키기 위해 희생된 분들과 국민들의 것이라고 말씀하셨다”라며 “아버지의 평생 염원이었던 조국수호와 한미동맹 강화를 위해 애쓰고 계신 분들께 감사드린다”라고 감사 인사를 전했다.


 백선엽 장군은 다부동 전투를 비롯해 평양 최초 점령, 서울 재탈환, 춘계 공세 방어, 동부 휴전선 북상 등 숱한 작전을 지휘한 6·25전쟁 영웅이었으며, 이후 제4대 합동참모의장과 제7·10대 육군참모총장을 역임, 굳건한 한미동맹과 강한 군 건설을 위해 한평생을 헌신했다. 지난 2020년 100세의 일기로 영면에 들었으며 국립대전현충원에 안장됐다. 

 

다부동 전투는 6·25전쟁 당시 백선엽 장군이 사단장으로 이끌던 1사단이 북한군 3개 사단을 격파하며 낙동강 방어선을 사수한 핵심적인 전투다. 1사단이 다부동 전투에서 승리함으로써 국군은 최후 방어선인 낙동강 전선 방어에 성공하여 반격의 발판을 마련했다. 

 

한미동맹의 상징이기도 한 백선엽 장군의 공로는 미국에서도 높이 평가받고 있다. 미 국립보병박물관은 백 장군의 6·25전쟁 경험담을 육성으로 담아 전시하고 있으며, 6·25전쟁 회고록「군과 나」는 미군 주요 군사학교에서 교재로 사용되고 있다.

 

지난 2023년 4월에는 한미동맹 70주년을 맞아 국가보훈부가 선정한 ‘한미 참전용사 10대 영웅’ 중 한 명으로 선정돼 헌정 영상이 2주 동안 뉴욕 타임스스퀘어 전광판에 하루 약 680회 송출된 바 있다.
 
 한편, 백선엽 장군의 추모식 행사는 육군 차원에서 실시하고 있지만 대한민국육군협회 대전세종지부(지부장 이기홍)는 매년 사업계획에 반영하여 육군협회 차원에서 안보의식 고취와 자유대한민국의 평화를 굳건히 지키기 위해 매년 추모식 행사를 실시할 예정이다.

 

배너